컨텐츠 바로가기
울산발전연구원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보도자료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밴드 구글플러스

제목 울산 국가산단 개발 변경계획에 담을 정책은(정책과제 18-01)
글쓴이 관리자 조회수 182
작성일 2019-03-14 게재일자 2019-03-14
첨부파일 다운로드수

https://www.udi.re.kr/bbs/board.php?bo_table=research_report&wr_id=118…

 

울산 국가산단 개발 변경계획에 담을 정책은

울발연, 토지용도·이용계획 변경 등 제시

 

국내 경제성장을 이끈 울산 국가산업단지의 노후화 및 미래산업에 대응하는 노력이 한창인 가운데 향후 울산시가 변경 수립할 개발계획에 담아야 할 정책을 제시하는 연구보고서가 나와 주목된다.

 

울산발전연구원(원장 오정택) 이주영 연구위원은 14일 연구보고서를 통해 울산지역 국가산업단지 개발계획 변경 시 반영돼야 할 정책방안을 제시했다.

 

보고서에서 그는 울산 국가산업단지의 물리적 환경 개선과 구조 고도화를 위한 혁신사업 추진이 한창이며, 4차 산업혁명 대응과 산업생산성 향상 등을 위한 노력이 확대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울산시가 향후 지역 국가산업단지 개발계획을 변경 수립 할 때 이러한 사회적 여건변화를 적극 고려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연구위원은 울산 국가산단 관리조직과 산업체 대표 등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업종 전환이 어렵고 환경문제가 심화되며 기반시설이 노후되는 점이 큰 문제로 작용하고 있음을 지적했다.

 

이와 관련해 미래산업으로의 업종 변경과 새로운 배치를 위한 토지용도 변경이 필요하고, 편의·지원시설 확충, 환경시설 설치, 입주기업의 정보화 및 인력 지원 등이 요구된다고 제언했다.

 

아울러 향후 울산 국가산업단지 개발계획 변경 시 유치업종 변경, 토지이용계획 조정, 기반·지원시설 확충, 환경안전관리에 관한 내용이 체계적으로 담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미래신성장산업과 지역 특화도, 주력산업 연관성, 정책의지 등을 고려할 때 자율주행차, 첨단소재, 에너지신산업, 3D프린팅, 바이오메디컬업종으로의 전환과 육성이 필요하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단기적으로는 유휴부지 확보가 어려우나 앞으로 기능 복합화 등을 추진하면서 확보될 기업체 내부 토지에 대한 업종 변경 또는 필지규모의 조정이 필요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 연구위원은 도로, 공원 등 도시계획시설의 필요성을 검토해 공공기반시설의 단계별 투자계획을 수립하고 기업지원·연구개발·창업지원 시설을 조성해 산업단지를 활성화 할 것을 제안했다.

 

뿐만 아니라 산업단지의 재난 대응과 감시체계 구축을 위한 안전관리센터와 화학물질누출사고 대응을 위한 기반 조성이 필요하다고 첨언했다.

그는 울산지역 국가산업단지가 울산 및 우리나라 경제를 이끈 경제성장의 기반이었음을 강조하며 미래의 산업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는 첨단업종으로의 전환과 기반시설 확보를 위한 체계적인 관리방안이 향후 개발계획 변경에 포함돼야 한다라고 밝혔다.

 


(44720) 울산광역시 남구 삼산중로 6 TEL.052-283-7700 FAX.052-289-8668
COPYRIGHT(C) Ulsan Development Institute. ALL RIGHTS RESERVED.